메뉴 건너뛰기

  • 하동군청
  • 하동군문화관광
  • 디카시백일장

출간&추천도서

  1. 소설로 읽는 <한국문학사 1: 고전문학편>

    [책 소개] 영국의 역사학자 트레벨리언(George M. Trevelyan)은 “역사의 변하지 않는 본질은 이야기에 있다”고 말하면서 역사의 설화성을 강조했다. 설화의 근간은 서사(narrative)이다. 1990년대 이후 한국 소설에서 서사가 사라졌다는 이야기가 유령처럼 떠돈다. 우리는 서사가 문학 작품뿐만 아니라 역사서의 기술에도 많이 사용해 왔다는 사실에 주목했다. 사마천(司⾺遷)이 지은 『사기(史記)』의 상당 부분은 인물의 전기로 채워져 있고, 김부식의 『삼국사기』도 전기를 풍부하게 싣고 있다. 일연의 『삼국유사』는 불...
    Date2024.01.11 Category소설 Reply0 Views12 file
    Read More
  2. 김동민 대하소설 <백성> 전 21권

    [책소개] 백성은 사람이다. 『백성』은 백성 그대로의 백성 이야기인 동시에 백성에게 힘의 상징인 흰 매를 바치는 제단이다. 오랜 세월 동안 이 작품을 쓰기 위해 불면의 밤을 보낸 김동민 작가의 대하소설 『백성』 (전21권)이 출간되었다. 2백 자 원고지 32,000장 분량의 대하소설은 이제까지 출간된 대하소설 중에서 단연 가장 긴 작품이다. 박경리 선생의 『토지』를 비롯한 많은 작품이 있지만, 그중에서 원고지 분량으로 가장 긴 대하소설이다. 작가는 이 작품을 탈고하던 날 이렇게 말했다. ‘나의 바람은 꿈을 꾸지 않는 잠...
    Date2024.01.11 Category소설 Reply0 Views3 file
    Read More
  3. 하동현 소설집 『아디오스땅고』 출간 소개

    [책소개] 이번 소설집 『아디오스 땅고』에는 6편의 중·단편이 실려 있다. 개별 작품들이 지향하는 목적지와 소재 배경은 서로 다르나 일관되게 흐르고 있는 것이 있다면 그것은 ‘만남과 헤어짐’, ‘떠남과 되돌아옴’의 변주가 아닐까 생각한다. 그렇기에 인물들은 길 위에서 번민하고 성찰하면서 각자가 꿈꾸는 삶의 지도를 그려나간다. 히말라야 네팔 출신 이주노동자가 원양어선에 승선하여 한국인 선장 권 씨를 만나고 그와의 인연으로 여수 바다에 정착하여 이질적인 삶을 극복해 나가면서 다시 새로...
    Date2024.01.11 Category소설 Reply0 Views5 file
    Read More
  4. 김향숙 시인 첫시집 〈질문을 닦다〉 출간

    [작가 정보] 경북 상주에서 태어났다. 중앙대학교 예술대학원 문예창작전문가 과정을 이수하고 단국대학교 일반대학원 문예창작학과에 재학 중이다. 2019년 경남신문 신춘문예 시 「명왕성 유일 전파사」가 당선되어 작품 활동을 시작했다. 토지문학제 평사리문학상 시 부문 대상, 황순원 디카 시 대상, 이병주 탄생 100주년 팬픽에서 금상, 호미문학상, 최충문학상 대상 등을 수상했으며, 2022년 올해의 좋은 시 100선에 선정되었다. 2023년 중소출판사 출판콘텐츠 창작 지원 사업에 선정되었으며, 공저로는 『입김이 닿는 거리』 외 다...
    Date2024.01.11 Category시(詩) Reply0 Views4 file
    Read More
  5. 김용철 시인의 다섯 번째 시집 <화개> 출간

    경남 하동 출생으로 외지에서 살다가 몇 년 전 귀향해 펜션을 운영하며 시를 쓰고 있는 김용철 시인이 다섯 번째 시집 ‘화개’를 펴냈다고 도서출판 문학공원이 28일 밝혔다. ​ 2004년 월간 ‘스토리문학’으로 등단한 김용철 시인은 그동안 충청북도 음성 감곡저수지에서 낚싯터를 운영하는 등 외지로 나가 살다가 고향인 하동으로 귀향했으며, 이번 시집에 쓰여 있는 대부분의 시편들은 지리산에서 나고 자라고 함께하는 식물과 동물과 인간, 그리고 건물과 명소를 망라하고 있다. ​ 말하자면 김용철 시인은 화개...
    Date2023.11.01 Category시(詩) Reply0 Views9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위로